Z세대가 Z세대에게 쓰는 편지, "Z에게"를 시작합니다